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무성, 친박 최고위원 사과 요구에…“사과할 일 아니다”

최종수정 2016.03.17 11:22 기사입력 2016.03.17 10:45

댓글쓰기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사진 = 아시아경제 DB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사진 = 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김태림 인턴기자]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17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으로 출근하던 중 친박 최고위원 사과 요구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사과할 일 아니다"라며 선을 그었다.

앞서 17일 오전 원유철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전날 김 대표의 기자회견에 대해 “공천관리위원회의 독립성을 저해하고 당의 분란을 부추겼다”며 김 대표가 최고위원들에게 사과를 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김태림 인턴기자 taelim122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