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표직 내려놓는 문재인 “총선승리 과제 끝까지 책임지지 못해 송구”

최종수정 2016.01.27 15:50 기사입력 2016.01.27 15:50

댓글쓰기

대표직 내려놓는 문재인 “총선승리 과제 끝까지 책임지지 못해 송구”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더불어민주당 대표직을 사퇴한 문재인 대표가 소감을 전했다.

문 대표는 27일 당권을 김종인 비대위원장 겸 선대위원장에게 넘기기 위한 중앙위원회의에서 “우리 당을 전국정당으로 만드는 일, 통합해서 강한 야당으로 거듭나는 일이 더민주가 가야할 길”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번 총선은 박근혜 정권의 총체적 국정실패를 심판하는 선거이자 국민을 지키지 못하는 낡은 이념정치를 심판하고 지역주의, 기득권 정치를 심판하는 선거, 유능한 새 인물을 선택하는 선거”라고 규정하며 “박근혜 정권은 총체적으로 무능하고 무도한 정권으로, 이 모든 것을 제자리에 돌려놓는 일이 우리에게 달렸다”고 말했다.

또한 “국민이 우리를 막 쳐다보기 시작했고, 당의 큰 변화에 기대를 걸기 시작했다”며 “우리가 해야 할 일은 선대위와 비대위를 중심으로 똘똘 뭉치는 것이자 분열의 아픔을 딛고 통합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오늘 저는 대표직을 내려놓지만 총선 승리를 위해 어디서든 언제든 최선을 다하겠다”며 “어려운 당 상황 때문에 걱정을 많이 끼쳤다. 또 제게 부여된 총선승리의 지상과제를 끝까지 책임지지 못하게 돼 참으로 송구스럽다”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