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재인 "더민주, 인재영입은 계속된다

최종수정 2016.01.27 11:58 기사입력 2016.01.27 11: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7일 인재영입위원장 자격으로는 마지막으로 문미옥 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 기획정책실장을 영입했다. 문 대표는 "앞으로도 인재영입은 계속된다"며 "더민주는 더 젊고 새로운 인재를 영입하겠다"고 말했다.
=

=

썝蹂몃낫湲 븘씠肄

당대표와 인재영입위원장 모두에서 물러나는 문 대표는 문 실장 인재영입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더민주의 과학육성정책을 소개하면서 "정권교체와 정권교체 이후까지 긴 안목으로 내다보고 인재 영입으로 수권정당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앞으로 인재 영입은 김상곤 더민주 인재영입위원장을 중심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문 대표는 "집권하면 과학기술부를 부활시키고 과학인재에 대한 장기적 투자와 연구 독립성과 안정성을 위해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더민주는 경남 산청 출신의 문 실장을 영입했다. 문 실장은 자신이 과학자인 동시에 과학 정책 전문가라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그는 입당 인사를 통해 "연구실에 있는 과학이 세상의 물건으로 빛을 보기 위해서는 적어도 10년 이상의 연구투자가 필요한데 우리기업들은 스마트폰을 끝으로 더 이상 세계시장에 진출할 무기를 찾지 못하고 있다"면서 "독립적인 과학기술 정책을 담당한 부처를 신설하고, 미래를 위한 투자를 지금이라도 시작해야 한다"고 밝혔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