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포구 설 맞이 직거래장터 열어

최종수정 2016.01.26 14:38 기사입력 2016.01.26 14:38

댓글쓰기

2월3~4일 구청 광장에서 예천 임실 신안 곡성군 등 자매결연지 특산품 판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마포구(구청장 박홍섭)가 민족의 고유명절인 설을 맞아 2월3일과 4일 이틀간 구청 광장에서‘설맞이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개최한다.

이번 장터는 오전 10~오후 6시 개장, 자매결연지인 경북 예천, 전북 임실, 전남 신안과 곡성, 충남 청양, 강원도 5개 시·군 등 총 10개 시군 40개 업체가 참여해 사과, 배, 한과, 인삼, 꿀, 잡곡류, 나물류, 젓갈류 등 각종 제수용품과 된장, 고추장, 청국장 등을 선보인다.
또 설 성수품으로 인기가 높은 강원도에서 생산되는 순토종 한우와 신안군의 천일염, 임실군의 치즈 등을 홍보하는 별도 부스를 마련해 저렴한 가격에 판매할 예정이다.
설 맞이 직거래장터

설 맞이 직거래장터


이들 품목은 참여 자매결연지 농가와 생산자 단체가 정성을 다해 직접 생산한 제품들로 유통과정없이 시중보다 10~20% 저렴하게 판매한다.

모든 판매 물품에 생산자 이력제를 표시, 안심하고 살 수 있도록 했으며, 카드결제 및 온누리 상품권 사용도 가능하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