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EO연봉공개]정몽구 회장, 지난해 연봉 107억5000만원(종합2)

최종수정 2015.03.31 18:10 기사입력 2015.03.31 18:10

댓글쓰기

현대제철 퇴직금 포함 총 215억원 수령, 보수는 지난해보다 40억원 감소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이 지난해 총 107억5000만원의 보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자동차 57억원, 현대모비스 42억원, 현대제철 7억원을 포함한 것으로 지난해 3월 등기임원직을 사임한 현대제철로부터는 받은 퇴직금 108억2000만원을 합치면 215억원에 달한다.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

31일 현대차그룹이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정 회장은 현대차로부터 57억2000만원, 현대모비스로부터 42억9000만원을 각각 받았다. 또 지난해 3월 등기임원직을 사임한 현대제철로부터는 퇴직금 108억2000만원과 연봉 7억4000만원 등 총 115억6000만원을 수령했다.
보수로만 따지면 총 107억5000만원으로 140억원을 받은 지난해보다 감소했다. 정 회장은 등기임원으로 있는 현대건설과 현대파워텍, 현대엔지비로부터는 보수를 받지 않았다.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은 지난해 현대차로부터 18억6000만원, 현대모비스 6억3100만원 등 총 24억9100만원의 연봉을 수령했다. 정 부회장 역시 등기임원으로 있는 기아자동차와 현대제철, 현대오토에버, 현대엔지비로부터 보수를 받지 않았다.

이밖에 지난해 10월 퇴임한 박승하 현대제철 부회장은 55억7600만원의 보수를받았다. 이 중 연봉은 28억6900만원, 퇴직금은 27억700만원이다.
김충호 현대차 사장과 윤갑한 사장은 각각 10억2000만원과 10억4200만원을 받았다. 이형근 기아차 부회장과 박한우 사장은 16억2000만원과 9억5400만원을 각각 수령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