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연우 "유희열이 못 가진 귀여움 가지고 있다"…셀프 외모 칭찬에 '폭소'

최종수정 2014.12.18 15:54 기사입력 2014.12.18 15:54

댓글쓰기

김연우

김연우



김연우 "유희열이 못 가진 귀여움 가지고 있다"…셀프 외모 칭찬에 '폭소'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김연우가 외모에 대한 자기애를 드러냈다.

18일 방송된 MBC FM 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의 목요일 코너 '라이브 온 에어'에서는 김연우가 출연해 가창력과 더불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DJ 김신영은 "유희열이나 윤종신의 외모는 한 수 아래다?"라며 지인들 사이에서 김연우 자신이 생각하는 외모 순위에 대해 물었다.

이에 김연우는 "한 수 아래라고 말할 수 없다"며 "두 분은 코가 오똑하고 눈매가 찢어져 매서운 인상"이라고 표현해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또한 "유희열의 각진 얼굴과 넓은 이마는 내가 못 갖고 있는 부분"이라며 "저는 그 분이 못 갖고 있는 귀여움을 가지고 있어서 괜찮다"고 웃음을 유발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