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희열 이중적 모습, 카메라 꺼졌을 때 대기업처럼 행동"…'한밤' 박진영 폭로

최종수정 2014.11.19 21:51 기사입력 2014.11.19 21:51

댓글쓰기

유희열에 대해 폭로하는 박진영 [사진=SBS 방송캡처]

유희열에 대해 폭로하는 박진영 [사진=SBS 방송캡처]



"유희열 이중적 모습, 카메라 꺼졌을 때 대기업처럼 행동"…'한밤' 박진영 폭로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박진영이 카메라가 꺼졌을 때 유희열의 모습을 폭로했다.

19일 밤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는 대한민국 대표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4’의 심사위원인 가수 박진영, 양현석, 유희열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박진영은 ‘유희열은 야망을 갖고 있다’는 소문에 대해 “유희열은 카메라가 꺼져 있으면 대기업처럼 행동한다”고 폭로했다.
이어 그는 “하지만 (유희열은) 방송에만 나오면 다시 ‘서민의 희망’인 척 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박진영은 “그런 (유희열의) 이중성 같은 게 언젠가 한번 나와야 한다”고 말했고 이에 유희열은 “대기업 농간을 정말…”이라고 응수했다.

한편 유희열은 18일 토이 7집 앨범 '다 카포'를 발표, 음원차트를 점령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