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전자통관시스템, 동남아시아국가연합에 홍보

최종수정 2018.09.11 00:17 기사입력 2014.12.11 10:00

댓글쓰기

관세청, 11~12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4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행정혁신 전시회’ 참가…해상우범화물 추적업무 시연 ‘좋은 반응’, 2005년부터 8개국에 1억148만 달러 수출

양동석 관세청 행정사무관이 11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BEXCO)에서 열린 '2014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행정혁신 전시회' 관람객들에게 '전자통관시스템(UNI-PASS)' 등을 설명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우리나라 전자통관시스템(UNI-PASS)이 동남아시아국가연합(아세안) 회원국가들에게 적극 알린다.

관세청은 11~12일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리는 ‘2014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행정혁신 전시회’에 참가, UNI-PASS 홍보에 나섰다.
관세청이 연 홍보전시관에선 UNI-PASS를 통해 해상화물이 국내로 들어와 밖으로 나갈 때 까지 모든 과정을 하나로 묶어 관리하는 업무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UNI-PASS를 통해 해상 우범화물에 붙은 전자봉인(e-Seal)을 추적하는 시연은 해상무역이 발달한 아세안 회원국 참석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아세안국가들은 내년까지 나라간 통관단일창구(싱글윈도, Single Window)시스템을 갖출 예정이어서 수출입승인기관, 항공사, 선사, 은행 등 무역관련 기관들이 연계된 ‘한국형 전자통관시스템’에 대해 큰 관심을 보였다.

2005년부터 지금까지 8개국에 1억148만 달러어치의 UNI-PASS를 해외판매한 관세청은 이번 전시회 참가를 계기로 아세안회원국에 UNI-PASS수출을 늘릴 교두보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전자통관시스템(UNI-PASS)이란?
관세청 전자통관시스템의 브랜드이름이다. 기업, 개인이 물품을 수출·입할 때 거치는 물품신고, 세관검사, 세금납부 등의 통관절차를 온라인, 인터넷 등 전자적 방식으로 처리하는 시스템을 말한다. 2005년 10월 카자흐스탄에 42만 달러어치의 해외판매를 시작으로 키르기스스탄, 도미니카, 몽골, 과테말라, 에콰도르, 네팔, 탄자니아 등 8개국에 수출됐다.



왕성상 기자 wss404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왕성상 기자 wss4044@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