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광주목민관복지학교’ 개강

최종수정 2014.11.21 17:39 기사입력 2014.11.21 17:39

댓글쓰기

" 21일부터 오건호·고병헌·하종강?·강위원 등 복지전문가 4회 특강"
"시·자치구 간부, 복지 관련 공무원 600여 명 대상"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사회복지 전문가와 현장 활동가들에게 복지 철학과 정책을 듣고, 지역에서 이를 구현하는 방법을 토론하는 장이 열린다.
광주광역시(시장 윤장현)는 공직자들부터 광주의 실정을 바탕으로 한 복지철학과 정책과 그에 걸맞는 실천 방법을 터득해 복지 현안 해결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광주목민관복지학교’를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대상은 시와 자치구 간부 공무원, 복지 관련 공직자 등 600여 명이며, 21일부터 12월10일까지 시청 대회의실에서 주 1회 총 4회 운영한다. 강연은 사회복지 전문가와 현장 활동가가 맡는다.

제1기 광주목민관복지학교는 ‘복지, 그 근본은 무엇인가’라는 주제로 오는 ▲21일 오건호 새로운사회를여는 연구소 소장의 ‘한국복지로 광주복지의 미래를 묻다’ ▲ 25일 고병헌 한국성공회대학교 교수의 ‘인문학에서 복지행정의 미래를 묻다’ ▲12월5일 강위원 광산구 노인복지관 관장의 ‘자치와 복지가 만날 때’ ▲12월10일 하종강 한국성공회대학교 교수의 ‘복지는 인권이다’와 복지공직자’로 진행된다.
특히, 1기는 ‘공부하는 공동체, 공부하는 공직자’라는 슬로건으로 근무시간 외 야간에 운영된다. 전 과정 수료자에게는 졸업장이 수여된다.

시는 내년에도 ‘광주목민관복지학교’를 2회 운영하고, 참가 대상도 복지시설 종사자와 시민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