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파 대한민국' 전파방송 축제의 장 열린다

최종수정 2014.11.23 12:00 기사입력 2014.11.23 12:00

댓글쓰기

미래부, 2014 전파방송산업진흥주간 개최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는 창조경제의 핵심자원인 전파의 중요성을 알리고 창의적 전파활용 및 산업 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해 24~30일간 '2014 전파방송산업진흥주간'을 개최한다.

올해로 15회를 맞고 있는 진흥주간은 '전파 창조의 장', '전파 교류의 장', '전파 체험의 장', '전파 나눔의 장' 총 4개의 장으로 행사가 개최된다.

'전파 창조의 장'에서는 국내기업이 개발한 전파방송 관련 우수 신기술 및 전파를 창의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아이디어, 대학(원)이 개발한 시제품 및 우수 논문 등 미래부가 지난 6월부터 공모를 통해 선정한 우수작들을 진흥주간 개막식을 통해 발표하고 전시ㆍ시상할 예정이다.

'전파 교류의 장'에서는 전파관련 분야별 산업계, 학계, 연구계의 전문가들이 모여 최신 기술ㆍ산업 동향 등에 대한 정보를 교류하고 산업활성화와 협력방안 논의 등 네트워킹 행사와 워크숍, 세미나 등이 개최된다.
특히, 최근 산업체의 관심이 높은 주파수 공유기술, 차세대 방송기술, 전파응용 기술 등과 관련된 세미나와 기업체가 애로를 겪고 있는 기술에 대해 국내 최고 수준의 전문가로 부터 직접 자문을 받고 산학연 협력을 제안하고 연결해주는 '전파인 네트워킹 데이'가 개최된다.

'전파 체험의 장'은 일반 국민들에게 전파를 직접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전파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참여형 행사로 이뤄진다.

올해는 광주ㆍ전남권에서 '2014 전파 페스티벌', '전파사랑 그림 그리기 대회'를 개최함으로써 지역사회에서의 전파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고 지역경제에 공헌하기 위한 전파의 활용방안을 지역주민들과 함께 모색할 예정이다.

'전파 나눔의 장'은 찾아가는 전파 민원실 운영, 전파사랑 나눔 행사 등 전파안전 복지 증진을 위한 행사다.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등 전파분야 산하기관이 고양, 대전, 부산, 원주 등 지역 복지단체를 통해 소외계층을 지원하고, 지역주민들의 안전을 위한 전파이용제도 관련 민원실 운영 및 무선기기 무상 점검 등도 함께 실시한다.

윤종록 미래부 차관은 "한정된 전파자원을 적재적소에 공급하고, 창의적으로 활용하는 것이 정보통신기술산업, 나아가 국가경쟁력의 핵심적인 요소"라고 밝혔다.

진흥주간 행사별 세부 정보 및 참가 신청은 한국전파진흥협회 홈페이지(http://www.rapa.or.kr)에서 할 수 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