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토, 러시아에 "불법 군사행동 중단하라" 경고

최종수정 2014.08.30 04:28 기사입력 2014.08.30 04: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가 29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해 러시아에 불법 군사 행동을 중단하라고 경고했다. 이번 경고는 서방이 우크라이나 사태를 악화하는 데 러시아 정부가 직접적으로 관여해 있다고 비판한 직후 나왔다.

아네르스 포그 라스무센 나토 사무총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와의 국경 지대에 군 병력을 배치한 것은 우크라이나의 주권을 명백하게 침해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이것은 러시아의 단발적 행동이 아니라 주권국인 우크라이나를 수개월간 불안정하게 해온 위험한 패턴 형태"라며 "우리는 러시아가 불법적 군사 행동을 중단하고 우크라이나의 무장 분리주의 세력을 지지하는 행위를 멈출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러시아가 중대 위기를 잠재우기 위한 즉각적이고 확인할 수 있는 조치를 취하라고 요구했다.

우크라이나 정부와 서방은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사태에 직접적으로 개입했다고 보고 있으나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를 거듭 부인하며 우크라이나 영토에 지상군을 투입하지 않았다고 밝힌 바 있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