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명작, 문화상품에 담다

최종수정 2014.08.19 06:00 기사입력 2014.08.19 06:00

댓글쓰기

디자인태크, 온라인 디자인문화상품 기획전

[아시아경제 박준용 기자]고려청자 천학매병을 비롯한 겸재·단원·혜원·추사 등 작품을 문화상품으로 만난다.

서울시는 디자인태그가 간송아트와 함께 오는 20일(수)∼내달 19일(금)까지 30일간 ‘간송―문화로 나라를 지키다’ 온라인 디자인문화상품 기획전을 연다고 19일 밝혔다.

디자인태크는 서울디자인재단이 운영하고 시가 후원하는 디자인문화상품 전문 온라인쇼핑몰이다.

이번 기획전은 간송 전형필 선생(澗松 全灐弼 1906~1962)이 남긴 흔적에 의미를 담기 위해서다. 기획전에서는 간송미술관 명품선(名品選) 노트북 시리즈, 청자 & 혜원 신윤복 엽서 세트 등이 판매된다.

또 일본으로 유출되는 우리나라의 문화재를 수집한 ‘문화적 독립 운동가’ 간송 전형필 (澗松 全灐弼 1906~1962) 일화도 소개된다.
이번 기획전에 대해 서울디자인재단 백종원 대표는 “한 점 문화재가 담고 있는 정신과 생활은 그 나라의 박물관과도 같다”며 “우수한 문화상품으로 우리 역사와 문화의 숨결이 시민에게 스며들어 크나큰 자긍심과 긍정적 마음을 가졌으면 한다” 고 전했다.


박준용 기자 juney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