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BMW, '뉴 X3' 공식 출시… 6690만~8390만원

최종수정 2014.08.07 13:00 기사입력 2014.08.07 13:00

댓글쓰기

BMW 뉴 X3

BMW 뉴 X3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BMW코리아는 7일 스포츠액티비티차량(SAV) 뉴 X3를 공식 출시했다고 밝혔다.

BMW 뉴 X3는 2011년 국내에 출시한 제 2세대 X3의 부분변경 모델이다. 기존의 완성도 높은 디자인을 바탕으로 X 패밀리 특유의 역동적이고 강렬한 인상을 강조한다.
새로 적용된 최신 디젤 엔진은 출력은 높이고 연료는 적게 소비해, BMW 이피션트 다이내믹스의 진화를 보여준다. 내외장 디자인 또한 더욱 세련되게 다듬어졌으며, 기능적 실용성을 더해 편의성을 높였다. 이번 국내에 출시하는 모델은 새롭게 추가된 뉴 X3 xDrive 20d xLine를 포함, 뉴 X3 xDrive 30d, 뉴 X3 xDrive 30d M 스포츠 패키지로 총 3종이다.

BMW 뉴 X3의 외관 전면은 X 패밀리 고유의 'X'형 디자인이 적용돼 한눈에도 역동적인 인상을 준다. 헤드라이트 디자인이 좌우로 더욱 길어졌으며 키드니 그릴과 이어져 탄탄한 근육질 이미지를 형성한다. 앞뒤 범퍼 역시 입체감을 더해 역동적 디자인을 완성했다. 후면은 새롭게 바뀐 리플렉터 덕분에 넓어 보인다. 공기역학적으로 새로 디자인된 사이드미러에는 방향지시등을 통합해 시인성과 안전성을 더욱 높였다.

BMW 뉴 X3의 실내는 넉넉한 공간과 활용성을 제공하는 한편, 최고급 소재와 새로운 기능을 적용해 운전자의 편의성과 쾌적함을 극대화했다. 2810㎜의 긴 휠베이스를 통해 충분한 레그룸과 헤드룸을 확보해 장거리 주행에도 편안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전 모델에 파노라마 선루프를 적용했고,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열선 스티어링휠을 기본 적용해 동급 최고의 편의성을 자랑한다.
고광택 블랙 패널로 마감된 센터페시아에는 공조장치 버튼이 새롭게 배치됐다. 센터 콘솔에는 슬라이딩 방식으로 개폐되는 새로운 컵 홀더가 적용됐다. 문 안쪽은 알루미늄 하이라이트 트림, 컨트롤 디스플레이에는 크롬 마감으로 섬세함을 더했으며, 선 바이저는 슬라이딩으로 위치를 조절할 수 있게 하는 등 세심한 부분까지 배려해 실내의 완성도를 높였다.

탁 트인 시야와 높은 시트 포지션은 승하차를 더욱 편하게 해주며, 트렁크 용량은 550ℓ에서 최대 1600ℓ로, 넓은 공간을 제공한다. 트렁크 하단의 버튼이나 리모컨의 버튼으로 손쉽게 작동할 수 있는 전동식 테일게이트가 전 모델에 기본 사양으로 적용돼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트렁크의 개폐 정도 및 각도는 iDrive 메뉴에서 상황에 맞게 설정할 수 있다.

이번 BMW 뉴 X3는 단순히 디자인만 바뀐 것이 아니라 신형 엔진이 장착돼 더욱 향상된 성능과 효율성을 자랑한다. 새로운 2.0ℓ 트윈파워 터보 디젤 엔진을 장착한 뉴 X3 20d는 최고출력 190마력과 최대토크 40.8㎏·m의 힘을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100㎞/h까지 가속을 8.1초 만에 완료한다. 이보다 상위 모델인 뉴 X3 30d는 신형 3.0ℓ 트윈파워 터보 디젤 엔진이 장착돼 최고출력 258마력, 최대토크 57.1㎏·m의 힘을 내며 정지 상태에서 100㎞/h까지는 5.9초 만에 도달한다.

뉴 X3 20d의 복합연비는 14.1㎞/ℓ,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140g/㎞며, 뉴 X3 30d의 복합연비는 12.2㎞/ℓ,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163g/㎞다.

가격은 BMW 뉴 X3 xDrive 20d xLine이 6690만원이며, 뉴 X3 xDrive 30d는 7590만원, 뉴 X3 xDrive 30d M 스포츠 에디션은 8390만원이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