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피치, 영국 신용등급 'AA+' 유지

최종수정 2014.06.13 15:55 기사입력 2014.06.13 15:5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국제신용평가회사 피치가 영국에 대한 국가 신용등급을 두 번째로 높은 등급인 'AA+'로 유지하기로 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신용등급 전망은 '안정적'으로 제시했다.
피치는 영국 신용등급 유지 배경에 대해 "견조한 경제성장률, 실업률 하락, 목표치 2%에 근접한 인플레이션 등 우호적인 경제 여건이 판단에 영향을 줬다"고 설명했다.

피치는 영국의 올해 경제 성장률이 3%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