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교부, 월드컵 앞두고 브라질 여행경보지역 확대

최종수정 2014.06.05 21:42 기사입력 2014.06.05 20: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연미 기자] 외교부는 5일 브라질 월드컵을 앞두고 치안 우려가 고조되고 있다며, 상파울루와 리우데자네이루 등 5개 도시에 내렸던 1단계 여행경보를 브라질 전역으로 확대했다.

외교부는 "월드컵 관람 등을 위해 브라질을 방문할 계획이 있거나 방문 중이라면 신변 안전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외교부는 아울러 최근 이슬람 무장단체 알샤바브가 자살폭탄 테러를 일으킨 동아프리카 지부티 전역에 '여행자제'에 해당하는 2단계 여행경보를 새로 발령했다.

두 지역에 대한 자세한 여행경보 내용은 해외안전여행 사이트(www.0404.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연미 기자 chang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