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홈플러스, 다음달까지 유니클로 7개점 입점 오픈

최종수정 2014.05.25 06:00 기사입력 2014.05.25 06:00

댓글쓰기

<사진=홈플러스>

<사진=홈플러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홈플러스가 다음달까지 SPA 브랜드 유니클로 매장 7곳을 입점시켜 오픈한다고 25일 밝혔다.

홈플러스는 이달 30일 인천 작전점, 간석점, 동광주점, 대구 성서점, 부산 아시아드점 등 5개 점포에 유니클로 매장을 동시 오픈하고, 다음달에는 울산점과 부천상동점에 2개 매장을 추가로 연다. 이로써 홈플러스 내 유니클로 매장은 기존 8개에서 15개로 확대된다.
매장규모는 평균 300평으로, 대형마트 입점 패션매장 규모가 평균 15~20평 수준임을 감안하면 무려 20배에 가까운 공간을 유니클로에 할애한 셈이다. 특히 다음달 문을 여는 부천상동점 매장은 1~2층 복층 구조의 500평 규모다.

홈플러스는 기존에도 에잇세컨즈 1개, 탑텐 6개, 오렌지팩토리 2개, 슈스파 1개 등 10개의 SPA 브랜드 매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올해 하반기에는 미쏘, 스파오 등 다양한 브랜드를 추가로 도입한다는 방침이다.

이처럼 대형마트가 SPA 브랜드 유치에 적극적인 이유는 높은 집객효과 때문이다. 지난해 5월 유니클로가 입점한 홈플러스 강서점, 해운대점, 칠곡점은 최근 1년간 몰 임대매장 전체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최대 66.8%까지 늘었다.
강서점, 해운대점, 칠곡점 몰 임대매장 매출이 각각 기존 대비 11.4%, 66.8%, 7.9% 증가했으며, 직영매장 역시 객수는 각각 6.3%, 5.5%, 2.7%, 매출은 각각 0.7%, 2.6%, 2.3%가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다. 지난해 문을 연 홈플러스 유니클로 7개 매장에서만 200억 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했다.

김소희 홈플러스 몰여성캐주얼팀 바이어는 "합리적인 가격과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빠른 상품 구성으로 SPA 브랜드의 인기는 지속 성장하고 있다"며 "일반 SPA 매장보다 가족 단위 이용고객이 많은 대형마트의 특성을 반영해 키즈 상품 매대를 확대하고, 신발, 잡화, 이너웨어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SPA 브랜드를 추가로 도입해 고객의 기호를 만족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