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손연재, 韓 리듬체조 첫 월드컵 개인종합 금메달

최종수정 2014.04.06 08:47 기사입력 2014.04.06 08:47

댓글쓰기

손연재[사진=정재훈 기자]

손연재[사진=정재훈 기자]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손연재(20·연세대)가 한국 리듬체조 사상 처음으로 국제체조연맹(FIG) 월드컵에서 개인종합 금메달을 따냈다.

손연재는 6일(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대회 개인종합 둘째날 곤봉에서 17.550점, 리본에서 17.950점을 받았다. 전날 후프에서 17.900점, 볼에서 17.800점을 받은 손연재는 네 종목 합계 71.200점으로 68.150점을 받은 멜리티나 스타니우타(21·벨라루스)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손연재는 주니어 시절 제11회 슬로베니아 챌린지대회와 지난해 아시아선수권 등 지역 대회에서는 개인종합 우승을 차지했지만 시니어 월드컵 개인종합에서 정상에 오른 건 이번이 처음이다. 그동안 종목별 메달만 수확했을 뿐 개인종합에서는 한 번도 입상권에 들지 못했다. 세계 최강인 야나 쿠드랍체바(17), 마르가리타 마문(19·이상 러시아)과 우크라이나의 간판스타들이 참가하지 않은 점도 호재였다.

전날 후프와 볼 종목에서 결점 없는 연기로 중간 1위를 기록한 손연재는 이날도 곤봉 경기 초반에 살짝 실수한 것을 제외하고 무난한 연기로 18점에 가까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손연재는 "리듬체조를 시작한 후 월드컵 개인종합 첫 금메달이라 감회가 새롭고, 동기부여도 되는 것 같다"며 "실수하지 않기 위해 긴장을 줄이고 최대한 편안하게 연기하려고 생각했다"고 소감을 말했다. 그는 또 "앞으로 또 다른 금메달을 손에 넣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손연재는 6일 열릴 종목별 결선에서 전 종목에 출전해 추가 메달을 노린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