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강 해병대의 코브라훈련은

최종수정 2014.02.16 07:23 기사입력 2014.02.16 07:23

댓글쓰기

최강 해병대의 코브라훈련은

최강 해병대의 코브라훈련은

최강 해병대의 코브라훈련은

최강 해병대의 코브라훈련은

최강 해병대의 코브라훈련은

최강 해병대의 코브라훈련은

최강 해병대의 코브라훈련은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2014 코브라골드' 훈련에 참가 중인 한국과 미국, 태국의 해병대가 태국만 핫야오 해안 일대에서 대규모 연합 상륙훈련에 돌입했다. 21일까지 이어지는 올해 훈련에는 한국, 미국, 태국, 일본,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중국 등 8개국에서 함정 10척과 병력 7800여 명이 참가한다.

양낙규 기자의 Defense Club 바로가기

16일 해병대사령부에 따르면 한·미·태국군 연합 상륙훈련은 다국적군의 안정화 작전을 숙달하기 위해 가상 국가의 분쟁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한국은 해군 170명, 해병대 216명 등 병력 380여명과 2600t급 상륙함(LST) 향로봉함, 상륙돌격장갑차(KAAV) 1개 소대(8대) 등으로 구성된 코브라골드 훈련 전대(전대장 박양순 대령)를 파견했다.

대대급 규모의 한국 해병대와 연대급 규모의 미국 해병대 및 태국 해병대가 훈련에 참가했고, 8척의 상륙함과 24대의 상륙돌격장갑차 및 오스프리(MV-22), F-18 등 10여 대의 항공기 투입됐다.

대규모 병력의 상륙에 앞서 각국 해병대 수색팀은 고공강하로 적 내륙 종심에 침투해 주요 타격목표에 대한 첩보를 수집·보고하고, 은밀한 침투로 가상의 해안 장애물을 제거했다. 이어 연합 상륙군은 상륙돌격장갑차를 앞세워 상륙을 감행한 뒤 신속하게 내륙으로 기동, 목표를 탈취하고 교두보를 확보했다.
코브라골드 훈련은 미국 태평양사령부와 태국 군사령부가 공동 주관하는 다국적 평화유지 훈련으로 지난 1981년부터 연례적으로 실시되고 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