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병헌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TV공개 토론하자"

최종수정 2014.01.23 09:43 기사입력 2014.01.23 09: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전슬기 기자] 전병헌 민주당 원내대표는 23일 새누리당의 기초선거 정당 공천폐지 대선 공약 파기와 관련해 "양당 지도부의 공개적인 TV방송 토론 제안한다"고 말했다.

전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고위정책회의에서 "비겁하게 숨지 말고 정정당당하게 나오라"며 이같이 밝혔다. 회담의 형식에 대해 그는 "양당 대표도 좋고 원내대표 맞장 토론도 좋다. 그거 아니면 4자 토론도 관계 없다"고 밝혔다. 앞서 새누리당은 22일 의원총회를 열고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에 대한 당론을 정하지 못한 채 정개특위에 결정을 위임했다.
전 원내대표는 "새누리당이 끝내 정치쇄신 다짐하면서 국민 앞에 결의하고 약속한 공천폐지 파기하려고 하고 있다"며 "대통령과 새누리당은 참으로 비겁하고 졸렬하다"고 비판했다.

그는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는) 이미 국민과의 약속이고 야당의 당론"이라며 "실행만 하면 될 것을 정개특위로 넘기겠다는 것은 무슨 꿍꿍이냐"고 반문했다.

전 원내대표는 "대통령은 묵묵부답이고, 새누리당은 덩달아서 정개특위를 방패 삼아 면피해보겠다는 꼼수"라며 "삼척동자 다 아는 비겁한 꼼수에 속아날 사람 없다"고 지적했다.
이와 관련 노웅래 민주당 사무총장은 같은 자리에서 "새누리당이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와 관련해 당론을 결정 못한 것은 집권여당으로서의 책무를 스스로 방기하고 청와대에 모든 결정 미루는 무책임의 극치"라고 비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