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주봉 배드민턴의 레전드…이용대도 움찔

최종수정 2014.01.19 14:40 기사입력 2014.01.19 14:40

댓글쓰기

▲박주봉.(출처:  KBS2 '우리동네 예체능' 캡처)

▲박주봉.(출처: KBS2 '우리동네 예체능'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박주봉과 김동문이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 한국 배드민턴계의 전설다운 모습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작주봉은 지난 14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이 신년특집으로 진행한 ‘배드민턴 리턴즈 올스타 슈퍼매치’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주봉과 김동문은 현 국가대표인 이용대-유연성과 복식 경기를 치렀다.

은퇴한 지 한참이 지났지만 박주봉은 이용대-유연성 조에 전혀 밀리지 않는 경기력을 보여줬다. 박주봉과 김동문은 이용대-유연성 조를 괴롭히며 수 차례 동점으로 명승부를 이어갔다.

박주봉과 김동문은 마지막까지 손에 땀을 쥐는 경기를 펼쳤으나 이용대-유연성조에 3점차로 패했다.
박주봉 이용대 경기 장면을 본 네티즌들은 "박주봉, 정말 레전드다. 배드민턴의 신이다. 나이로 인한 체력 문제만 아니였다면 세계랭킹 1위인 이용대도 상대가 안 될 분위기네", "박주봉, 정말 대단하다. 진정 고수는 힘빼고 강하다더니 정말 그 진수를 보여주네", "박주봉, 역시 괜히 전설이 아니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