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광종호, 시리아 넘어 4강간다.

최종수정 2014.01.17 17:53 기사입력 2014.01.17 17:53

댓글쓰기

이광종호, 시리아 넘어 4강간다.

[스포츠투데이 김상범 기자] 이광종호가 19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오만 무스카트의 시이브 스포츠 콤플렉스에서 시리아와 '2013 AFC U-22 챔피언쉽' 8강전을 치른다.

대표팀은 지난 16일 개최국 오만과의 A조 3차전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하고 조2위로 8강에 진출했다. 같은 시간 요르단은 미얀마를 6대1로 완파하며 조1위에 올랐다. 2승1무로 승점은 동률을 이뤘지만 골득실에서 한 골차 뒤쳐져 아쉬움을 남겼다.

상대는 B조 1위로 올라온 시리아다. 전망은 밝다. 그 동안 문제가 되던 공격력 문제를 해결했다. 윤일록(21·FC서울)이 2경기 연속골을 넣었고 미얀마전에서 교체 투입돼 그림과 같은 골을 넣었던 문창진(20·포항스틸러스) 역시 기대를 모은다.

우리 대표팀이 승리한다면 20일 열리는 이라크-일본전 승자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 경기 결과에 따라 또 다른 한·일전이 성사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김상범 silverwing87@stoo.com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