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亞 15개국 축산대표단 "경기도 선진축산 배우러왔어요!"

최종수정 2018.08.15 21:17 기사입력 2013.09.06 08:19

댓글쓰기


[수원=이영규 기자]몽골ㆍ인도 등 아시아 15개국 축산식품안전대표단 28명이 경기도 축산물 안전관리 현장견학을 위해 5일 경기도축산위생연구소를 방문했다.

대표단은 아세안(동남아시아국가연합) 회원 9개국과 몽골, 아제르바이잔, 인도, 방글라데시 등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원조대상국이다.

이들은 연구소를 방문해 현장을 견학한 뒤, 결핵병 등 인수공통가축전염병 및 구제역ㆍAI(조류독감) 등 가축질병 방역시스템과 도축검사 및 축산물 가공품 검사 등 축산식품 위생ㆍ안전성 검사시스템에 대해 설명을 들었다.

특히 인수공통 전염병에 걸린 가축에 대한 보상금 지급제도에 대해 많은 관심을 보였다. 또 도축검사, 잔류물질검사, 축산물가공품검사, 대형유통매장 안전성검사, 한우고기 유전자검사 등 축산식품 위생ㆍ안전성 검사 관리제도에 대해서도 꼼꼼히 살폈다.

도 축산위생연구소 관계자는 "대표단이 현장을 견학한 뒤 경기도 가축방역제도와 축산식품 위생ㆍ안전성 검사제도가 상호 유기적으로 연결된 시스템을 보고 매우 부러워했다"며 "이번 대표단 방문을 도내 축산물 수출로 이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