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디오픈] 우즈 "2언더파 순항~"<종합>

최종수정 2013.07.19 07:40 기사입력 2013.07.19 07:40

1라운드서 2언더파 공동 9위, 선두 잭 존슨과 3타 차, 매킬로이 8오버파 '자멸'

타이거 우즈가 디오픈 첫날 14번홀에서 티 샷을 하고 있다. 스코틀랜드=Getty images/멀티비츠.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돌아온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드디어 메이저 우승 진군을 시작했다.

우즈는 19일 새벽(한국시간) 스코틀랜드 뮤어필드(파71ㆍ7192야드)에서 끝난 '最古의 메이저' 디오픈(총상금 525만 파운드) 첫날 2언더파를 쳐 공동 9위에서 순항하고 있다. 잭 존슨(미국)이 5언더파를 작성해 일단 리더보드 상단을 점령한 상황이다. 라파엘 카브레라 베요(스페인)와 '백전노장' 마크 오메라(미국)가 공동 2위(4언더파 67타)에서 추격전을 전개하고 있다.
우즈는 이날 버디 5개와 보기 3개를 묶었다. 특히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숏게임 능력이 돋보였다. 첫 홀인 1번홀(파4)부터 티 샷이 왼쪽으로 감겨 잠정구까지 치는 곤욕을 치렀지만 다행히 원구를 찾아 '언플레이블' 선언을 한 뒤 보기로 틀어막았고, 4번홀(파3) 버디로 균형을 맞췄다. 6번홀(파4)에서 다시 보기를 범했지만 10, 11번홀의 연속버디로 기어코 언더파 스코어를 만들었다.

12번홀(파4)에서는 두번째 샷이 그린 옆 턱이 높은 벙커에 빠졌지만 왼쪽 무릎을 꿇는 고난도 벙커 샷으로 홀에 붙여 파 세이브에 성공하는 모습도 보여줬다. 14번홀(파4)의 '3퍼트 보기'는 17번홀(파5) 버디로 만회했다. 우즈 역시 "페어웨이가 딱딱하고, 시간이 지날수록 오히려 그린이 빨라 플레이하기가 어려웠다"며 "1라운드를 언더파로 마쳤다는 게 기쁘다"고 만족했다.

우즈에게는 무엇보다 2008년 US오픈 우승 이후 14승에서 멈춰있는 '메이저 우승시계'를 작동하는 게 급선무다. 지난달 US오픈에서 팔꿈치 부상을 당하자 아예 투어를 떠나 재활과 연습에 매진하며 공을 들인 까닭이다. 뮤어필드에서는 특히 아픈 사연도 있다. 11년 전인 2002년 133번째 디오픈 2라운드에서 선두권을 질주하다가 3라운드에서 81타를 치며 자멸했다. '설욕전'의 의미도 더한 셈이다.
2007년 마스터스 챔프 존슨은 초반 스퍼트를 선두 도약의 동력으로 삼았다. 3번홀(파4) 버디로 포문을 연 뒤 5번홀(파5) 이글에 이어 6, 7번홀에서 연속버디를 보태 순식간에 5타를 줄이는 괴력을 과시했다. 후반에는 12번홀(파4)에서 1타를 더 줄였다가 14번홀(파4)에서 두번째 샷이 벙커에 빠지면서 1타를 까먹었다. 현지에서는 공동 2위에 오른 56세의 오메라에게도 찬사를 보내고 있다.

필 미켈슨(미국)이 우즈의 공동 9위 그룹에 합류해 '복병'으로 가세했다. 지난주 일찌감치 스코틀랜드로 날아와 인버네스 캐슬스튜어트골프링크스(파72)에서 끝난 유러피언(EPGA)투어 스코티시오픈에서 실전 샷 감각을 조율했고, 우승컵까지 품에 안아 상승세다. 세계랭킹 2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반면 더블보기를 2개씩이나 범하며 공동 134위(8오버파 79타)로 추락해 이번에도 우승 경쟁이 어렵다.

한국군단 역시 총체적인 난조다. 김경태(27)가 2오버파를 쳐 공동 47위에서 그나마 선전하고 있다. '탱크' 최경주(43ㆍSK텔레콤)와 김형성(33)은 공동 92위(5오버파 76타)다. 최경주는 허리통증을 호소했고, 김형성은 잘 나가다가 10번홀(파4) 트리플보기, 13번홀(파3) 쿼드러플보기 등 2개 홀에서 왕창 무너졌다. 양용은(41ㆍKB금융그룹)은 최하위권인 공동 119위(7오버파 78타), '컷 오프'가 유력하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태연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포토] 지수 '청순한 미모' [포토] 조이 '상큼미 끝판왕'

    #연예가화제

  • [포토] 김희선, '여전히 마네킹' [포토] 아이유 '청량미 가득' [포토] 제니 '인간 명품 그 자체'

    #스타화보

  • [포토] 이시영 '시원시원한 자태' [포토] 오승아 '시원한 각선미' [포토] 최희서 '이런 매력이 있었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