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원빈 조카가 벌써?"…김희정 폭풍성장 화제

최종수정 2012.03.05 17:39 기사입력 2012.03.05 17:38

댓글쓰기

(출처 : 블리스 미디어)

(출처 : 블리스 미디어)


[아시아경제 박충훈 기자]지난 2000년 KBS 드라마 '꼭지'에서 원빈의 조카 역을 맡았던 김희정이 폭풍성장한 모습으로 돌아왔다.

김희정은 KBS드라마스페셜 '인생에서 가장 빛나는 시간'에서 음악을 사랑하는 사춘기 소녀 서정 역으로 4년 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했다.

극중 서정은 전교 1등 모범생 반장인 언니 서연(여민주 분)과 비교되며 가족에게 반항하는 역할이다.

김희정은 '꼭지'에서는 조숙한 꼬마 숙녀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지만 이번에 공개된 스틸에선 어엿한 여인으로서의 성숙미가 돋보인다.

김희정은 "아역에서 성인 연기자로 넘어가는 시점에 연기의 스펙트럼을 넓힐 수 있는 중요한 역을 맡게 됐다"라며 "이 드라마를 통해 현재에 감사하는 마음과 삶에 대한 소중함을 시청자들에게 전하고 싶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한편 '인생에서 가장 빛나는 시간'은 불치병에 걸린 서연과 주변 인물간의 애틋한 교감을 그린 드라마다. 본 방송은 오는 11일 밤 11시30분.


박충훈 기자 parkjov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