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운천 "LH공사 유치 실패 책임통감..세수보전 조치해달라"

최종수정 2011.05.17 10:43 기사입력 2011.05.17 10: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성곤 기자] 정운천 한나라당 호남발전 특별위원장은 17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진주 일괄유치와 관련, 정부 측에 세수보전 조치를 요구했다.

정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지난해 전북지사 선거에 출마하면서 LH공사의 전북 일괄유치를 핵심공약으로 제시했지만 모든 노력이 수포로 돌아갔다"고 착잡함을 내비치며 이같이 밝혔다.

정 위원장은 "정부는 경남으로의 일괄이전을 발표하면서 전북에는 국민연금관리공단의 이전을 약속했지만 LH공사에 버금가는 경제효과도 기대할 수 없다"며 "그 차이를 보상할 수 있도록 세수 보전을 즉각 조치해달라"고 촉구했다.

또한 "새만금 사업은 전북은 물론 서해안 시대에 대비한 국가적 프로젝트"이라며 " 2020년까지 22조 원을 투자하는 대형 국책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기 위해 새만금개발청을 신설해 사업을 전담토록 하고 특별회계를 마련해 자금을 안정적으로 확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 위원장은 아울러 "1년 전 전북지사로 출마하면서 당락에 관계없이 LH공사 일괄유치를 공약했다"며 "약속을 지키지 못한 잘못에 대해 책임을 통감한다. 어떤 방식으로든 책임지는 정치인의 모습을 행동으로 옮기겠다"고 다짐했다.
감사합니다.
김성곤 기자 skzer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