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협, "40주년 하나로마트, 농촌과 지속성장"

최종수정 2010.10.27 08:58 기사입력 2010.10.27 08: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고형광 기자] 농협 하나로마트가 사업을 시작한지 올해로 꼭 40년을 맞는다.

하나로마트는 1970년 1월 31일 경기 이천의 장호원농협 연쇄점 개점이 사업의 출발점이다. 이후 성장과 발전을 거듭해 매장 수 2080개, 총 매출액 6조3000억원의 명실상부한 국내 1위 수퍼체인 조직의 면모를 갖추게 됐다.
농협은 27일 하나로마트 40주년을 기념해 최원병 농협중앙회장, 이재관 전무이사, 이덕수 농업경제 대표이사, 김종광 하나로마트선도조합협의회장 및 조합장,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40년 전에 농협 연쇄점의 본부격인 생활물자구매사업소 초대 소장을 역임한 정익주씨 등 생활물자사업 창업인들과 전국의 하나로마트 우수고객을 초청해 하나로마트 사업활성화에 기여한 공로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달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농협은 하나로마트 40주년의 뜻을 기념하기 위해 오는 11월에 전국단위 통합 할인행사를 추진하고 사업 발전을 위한 심포지엄 개최, '하나로마트사업 40년사'책자 발간 등 다양한 행사도 마련할 예정이다.
최원병 농협중앙회장은 "이번 기념식에서 선포한 '생활곁에 행복채움'이라는 새로운 하나로마트 브랜드 슬로건이 의미하는 대로 언제 어디서나 고객의 생활 곁에서 신선하고 안전한 우리농산물과 정직한 가격으로 차별화된 행복과 가치를 채워 가겠다"며 "농촌과 함께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고객으로부터 신뢰받는 하나로마트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고형광 기자 kohk0101@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