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한 "고위공직자, 오해받는 일 자제해야"

최종수정 2010.09.03 11:38 기사입력 2010.09.03 11: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성곤 기자]한나라당은 3일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 딸의 특혜 취업 논란과 관련, "고위공직자일수록 오해받는 일을 자제해야 한다"고 말했다.

안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의 딸이 최근 외교부 5급 계약직 사무관으로 특별 채용돼 논란이 일자 응시를 취소했다고 한다. 다행스러운 일"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안 대변인은 "한나라당은 당초 심사과정에서 불공정하거나 불투명한 점이 있었다고는 생각되지 않는다"면서도 "다만 한 명만 선발하는 시험에서 해당부처 장관의 딸이 선발됐다는 것은 일반 국민의 입장에서는 오해할 여지가 있다고 본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옛말에 '君子防未然(군자방미연) 不處慊疑間(불처혐의간) 瓜田不納履(과전불납리) 李下不正冠(이하부정관)'이라고 했다. 군자는 미연에 방지하여 의심받는 상황에 처하지 않는다. 외밭에서는 신을 고쳐 신지 말며, 오얏나무 아래에서는 갓을 바로잡지 않는다"며 유 장관의 주의를 촉구했다.

김성곤 기자 skzer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안소희 '시스루 패션'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