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컴백 세븐, "나 없는 동안 YG 정말 용됐다" 고백

최종수정 2010.07.21 23:53 기사입력 2010.07.21 08: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준용 기자] 세븐이 눈부신 발전을 이룩한 YG 엔터테인먼트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말했다.

지난 2006년 4집 을 끝으로 3년 이라는 오랜 기간 동안 국내 무대를 떠났던 세븐. 미국 생활을 정리하고 국내로 복귀한 그가 자신의 소속사에 대한 평가를 내렸다.
세븐이 최근 신사옥으로 옮긴 자신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대해 “연습생 시절부터 지켜봐 왔지만 건물만 봐도 회사가 많이 발전했다는 것을 느낀다”며 “예전과 다르게 지금은 가수가 일에 전념할 수 있도록 잘 만들어져 있다”며 “회사 내에 체육관, 식당, 충분한 연습실 등 가수에 필요한 것에 있어 없는게 없다”고 귀국 후 달라진 회사의 규모에 대해 말했다.

이어 그는 “지금 회사 시스템 자체가 좋아져서 미국이나 세계의 어떤 나라 엔터테인먼트 회사와 견주어도 절대 뒤처지지 않는다”며 “YG엔터테인트 정말 용 된 것 같다”고 회사의 달라진 위용에 대한 감상을 전했다.

이번 음반에서 세븐은 일렉트로닉 기반에 힙합이라는 장르가 섞인 색다른 변신을 시도했다. 세븐은 “기존의 색깔을 버리는 것이 아닌 진화이다”고 밝혔다.
그는 “가수를 다시 시작한다는 느낌이다”며 “이번 음반준비를 통해 많이 어른스러워 졌으며 처음으로 되돌아 간 느낌”이라고 가수 활동에 앞서 각오를 다졌다.

총 7곡이 수록된 이번 세븐의 미니음반 ‘디지탈 바운스’(Digital Bounce)는 일렉트로닉 팝 스타일의 곡들이 주를 이루고 있어 그의 새로운 매력을 엿볼 수 있다.

세븐은 다음 주 29일 Mnet ‘엠카운트다운’를 시작으로 ‘뮤직뱅크’, ‘음악중심’, ‘인기가요’에 차례대로 후배 T.O.P.과의 듀엣 무대를 펼치며 컴백 신고를 할 예정이다.


최준용 기자 yjchoi01@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제시 '완벽한 S라인'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연예가화제

  • [포토] 정호연 '대세의 화보' [포토] 조이 '청바지 여신' [포토] 허니제이, 깜찍 매력에 '심쿵'

    #스타화보

  • [포토] 제시 '미국 스타일'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