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한국마사회, 18회 경기도지사배 G3서 ‘세이렌’ 우승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결승선 20미터 역전 우승…‘이클립스베리’ 암말삼관 달성 저지

지난 9일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 렛츠런파크 서울 8경주로 펼쳐진 제18회 경기도지사배(G3, 2000m, 순위상금 5억원)에서 ‘세이렌’(한국 3세 암 흑갈색, 공이공팔 마주, 안해양 조교사, 장추열 기수)이 우승했다. ‘세이렌’은 생애 첫 우승을 이번 대상경주 우승으로 장식하며 2억7500만원의 상금을 가져갔다.

경기도지사배 우승마 세이렌과 장추열 기수.

경기도지사배 우승마 세이렌과 장추열 기수.

AD
원본보기 아이콘

전날 내린 비로 인해 함수율 10%의 다습한 경주로에서 치러진 이번 경주는 3월 루나Stakes(L)와 5월 코리안오크스(G2)를 연달아 우승하며 트리플 티아라 시리즈 3개 경주의 전승 우승을 노리는 ‘이클립스베리’에게 많은 관심이 쏠렸다. ‘세이렌’은 출전마 8마리 중 인기 7위로 배당판에 이름이 올라왔다.


장추열 기수는 “많이 타본 말은 아니지만, 항상 마지막 끝 걸음이 아쉬운 느낌이 있었다”며 “이번에는 앞선에 붙여서 경주를 전개했고 결승선 직선주로에서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더니 말이 더 뛰어 주었다”며 말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안해양 조교사는 “말이 좋아진 건 알고 있었지만 우승은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며 “항상 강한 수말들에게 졌었는데 이번 경주는 암말 경주이고 경주거리도 길다 보니 변수가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추입작전을 구사한 것이 주효한 것 같다”는 우승 소감을 전했다.





영남취재본부 조충현 기자 jchyoung@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尹탄핵 청문회' 시작부터 아수라장…"퇴거하라" vs "위원장이 나가라" 서울 올림픽대로 여의상류IC 교통 통제 '집값 거품 터질라'…국민·신한·우리, 금리 또 올렸다

    #국내이슈

  • '역대급 상태' 공룡화석, '역대 최고가' 620억에 팔려 "암살서 살아남은 트럼프와 대비" 바이든, 사퇴 압박 속 코로나19 재확진(종합) "김연아 떠난 후에야 1등 할 수 있었다"…아사다 마오, 13년 만 심경 고백

    #해외이슈

  • [포토] 채상병 1주기 추모하는 시민들 [포토] 채소값 폭등, 호박 사기도 겁나네 [포토] 물보라 일으키며 달리는 차량

    #포토PICK

  • 782마력 신형 파나메라 PHEV, 내년 韓 출시 [포토] 거침없이 달린다, 올 뉴 콜로라도 사전계약 7000대 돌풍, 르노 '콜레오스' 부산서 양산 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유럽 첫 데뷔, 체코 맞춤형 한국형 원자로 'APR1000' [뉴스속 인물]"총격 듣자마자 알아" 美대선 흔들 역사적 사진 찍은 퓰리처상 수상자 "드라마에선 피곤할 때 이거 먹더라"…'PPL 사탕' 코피코 만든 이 회사[뉴스속 기업]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

한 눈에 보는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