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철우 경북도지사, 봉화군서 20번째 '행복버스 현장 간담회'

최종수정 2021.08.04 20:16 기사입력 2021.08.04 20:16

댓글쓰기

농업유통 분야 '기(氣) 확실히 살리자' 주제로 토론

이철우 지사가 4일 봉화군 은어 축제장의 드라이브 스루 판매장에서 방문객에게 직접 상품을 전달하고 있다.

이철우 지사가 4일 봉화군 은어 축제장의 드라이브 스루 판매장에서 방문객에게 직접 상품을 전달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이동국 기자] 경북도는 4일 봉화군에서 스무 번째 '새바람 행복버스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봉화군청 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간담회에서 이철우 도지사를 비롯해 엄태항 봉화군수와 지역 농업분야 기관.사회단체장 등 40여명은 '경북 농업유통 분야 기(氣) 확실히 살리자'라는 주제로 토론을 펼쳤다.

이 지사가 직접 주재한 '민생 애로사항 건의 및 답변의 시간'에는 코로나 19로 인한 농산물 수출 감소와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산물 가공·유통·판매업체들의 애로사항 건의가 이어졌다.


이 지사는 출하농가 중심의 온라인 경매 시스템 도입 건의에 대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를 비롯한 관련기관에서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농수산물 온라인 경매 사업을 시작하는 만큼 선제적으로 경매 폼목과 물량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화훼농가의 재정 지원 사업 확대 건의에 대해서는 화훼농가의 시설구축과 수출활성화 등 판로확대를 위한 도비를 지원, 신규 사업을 확대 시행해 나가겠다고 답변했다.

또한 산란계 밀집단지 내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 및 전파 예방을 위한 환적장 설치 건의에 대해 밀집단지 내 차량통행을 최소화 하는 등 위험요소를 원천적으로 차단하고 예방하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라며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응답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농산물 유통 분야도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해 전분야에 디지털화 준비와 끊임없는 연구개발이 필요하다"며 "경북도는 연구기관 및 대학 등과 원팀으로 협력, 농산품 판로에 대한 걱정이 없도록 유통 혁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간담회 이후 이 지사는 은어 축제장의 드라이브 스루 판매장과 로컬푸드 직매장을 방문, 직접 판매 봉사활동을 벌이면서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영남취재본부 이동국 기자 marisdy@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