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구글, 퀄컴 칩 대신 자체생산 나선다…10월 출시 스마트폰에 장착

최종수정 2021.08.03 11:08 기사입력 2021.08.03 11:0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 그동안 퀄컴의 칩을 자사 스마트폰에 장착해왔던 구글이 자체 생산에 나선다.


2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구글은 이날 '구글 텐서'라고 불리는 칩을 제조해 10월께 출시 예정인 새 스마트폰 픽셀6와 픽셀6프로에 장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NBC는 "이는 빅테크 기업이 외부 반도체 회사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고 자체 칩을 제조하려는 또 하나의 사례"라고 보도했다.


앞서 애플도 지난해 11월 기존 인텔 칩 대신 자체 제작한 'M1' 칩을 장착한 노트북 맥북에어와 맥북프로, 소형 데스크톱 맥미니 등의 신제품을 선보인 바 있다.


구글의 새 칩 구글 텐서는 애플과 마찬가지로 영국 반도체 설계회사 ARM의 설계에 기반한 것으로 스마트폰의 사진과 영상 처리 능력을 개선하고 번역 기능도 지원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 CPU와 GPU, 이미지 신호 프로세서 등은 물론 인공지능(AI) 애플리케이션을 구동할 수 있다고 CNBC는 전했다.


CNBC는 그동안 하이엔드급 스마트폰보다는 픽셀폰의 가격 경쟁력에 집중해온 구글에 새 스마트폰도 일종의 전략 변화라면서 구글은 플래그십 스마트폰 시장에서 애플이나 삼성전자와의 직접 경쟁을 시도하는 것이라고 평가했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