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공공주택 사업지 찾은 홍남기 "부동산 안정 정공법"(종합)

최종수정 2021.07.28 16:50 기사입력 2021.07.28 16:50

댓글쓰기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신길2구역 도심 공공주택 복합사업 현장을 방문해 사업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2021.7.28 [이미지출처=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신길2구역 도심 공공주택 복합사업 현장을 방문해 사업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2021.7.28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세종=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8일 "주택공급 확대는 근본적으로 부동산시장을 안정시킬 수 있는 정공법"이라며 도심공공주택사업 후보지를 찾았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후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소재 도심공공주택복합사업 저층주거지 사업 후보지를 찾아 지역주민대표, 사업관계자 등을 만나 현장 간담회를 가진 뒤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이같이 적었다.

홍 부총리는 "도심 내 거주 수요에 부합하는 대규모 주택공급이 가능하다면 향후 부동산시장 안정과 주거의 질 개선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다고 본다"면서 "정부는 주택공급 확대가 시장안정의 첩경이라는 비상한 각오로 그간 마련한 대책들을 한치의 차질없이 이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날 8·4 공급대책에 포함됐던 3기 신도시 사전청약 접수가 첫발을 뗐다"며 "정부는 사전 청약을 통한 시장안정 효과를 극대화 하기 위해 LH공사 분양에만 적용 중인 사전 청약을 공공택지 민영주택, 3080 도심공급 물량 등에도 확대 시행하는 방안도 적극 추진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최근 과열된 부동산시장에서 무리한 추격매수행위로 국민이 피해를 보지 않도록 정부가 더 국민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솔선해 뛰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부동산 시장 안정을 위해 국민께 드리는 말씀' 대국민 담화를 가진 홍 부총리는 후속점검 차원으로 도심공공주택복합사업 추진 현장을 찾은 것이다. 이날 방문은 지난 2월4일 발표한 '3080+ 대책' 일환으로 추진 중인 도심공공주택복합사업의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신속한 추진을 독려하기 위한 것이라고 기재부가 전했다. 관련 법 개정안은 오는 9월 중 시행될 예정이다.


도심공공주택복합사업은 자력개발이 어려운 노후지역 등을 대상으로 공공 주도로 개발을 추진하는 방식으로, 역세권·준공업·저층주거지 등 세 가지로 구성돼 있다.


저층주거지 사업 후보지로 선정된 영등포 신길2 구역의 경우 주민동의율이 64%(7월24일 기준)으로, 본지구 지정 요건(주민동의율 3분의2)에 근접한 상황이다.


세종=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면 내 이름 나와"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