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안희준 한양대 교수팀, '30초 이내 충전' 이온전지 양극 소재 개발

최종수정 2021.07.27 16:00 기사입력 2021.07.27 16:00

댓글쓰기

안희준 한양대 유기나노공학과 교수/사진제공=한양대

안희준 한양대 유기나노공학과 교수/사진제공=한양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정윤 기자] 한양대는 안희준 유기나노공학과 교수 연구팀이 수계아연 이온전지를 30초 이내에 충전할 수 있는 양극 소재를 개발했다고 27일 밝혔다.


연구팀은 전기전도도가 높은 바나듐 나노섬유를 개발하고 이 섬유에 전도성 고분자를 넣어 복합화하는 작업에 성공했다. 이 소재는 수계아연 이온전지를 30초 이내에 완전히 충전할 수 있어 향후 웨어러블 전자기기에 폭넓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 받는다고 연구팀은 전했다.

수계아연 이온전지는 기존 리튬전지보다 폭발 위험이 적고 안전하지만 양극 소재로 쓰이는 바나듐 산화물의 낮은 전기전도도로 인해 수명이 짧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한편, 이번 연구 결과는 재료과학 분야의 국제 학술지 '어드밴스드 펑셔널 머터리얼즈'(Advanced Functional Materials) 6월호 표지 논문으로 게재됐다.


이정윤 기자 leejuyo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