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식품접객업소용 물티슈·물수건 세균수 초과…위생용품 업체 10곳 적발

최종수정 2021.06.25 11:03 기사입력 2021.06.25 11:03

댓글쓰기

식품접객업소용 물티슈·물수건 세균수 초과…위생용품 업체 10곳 적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지난달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위생용품 제조업소와 위생물수건처리업소 639곳을 점검하고 위반업체 10곳을 적발했다고 25일 밝혔다.


주요 위반내용은 ▲원료 위생관리 미흡(1곳) ▲자가품질검사 미실시(2곳) ▲품목제조보고 미보고(1곳) ▲생산·작업 기록 미작성(2곳) ▲표시기준 위반(2곳) ▲영업자 변경 미신고(1곳) ▲교육 미이수(1곳)로 해당 업체는 관할 지자체에 행정처분을 조치하도록 했다.

또 유통 중인 398개 위생용품을 수거·검사한 결과 위생물수건 1건과 식품접객업소용 물티슈 1건에서 세균수가 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 세척제 1건은 수소이온 농도(pH) 기준보다 낮아 해당 제품을 폐기하고 해당 업체는 행정처분을 요청했다.


최근 사용이 급증한 일회용 젓가락·포크·숟가락은 위생용품의 기준과 규격에 모두 적합했다.


식약처는 "앞으로 위생용품 안전관리 수준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도·점검하는 한편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처분과 고발 조치를 병행해 엄격히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