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인천스타트업파크 '부스타 스타트업' 프로그램, 글로벌시장 진출 도움

최종수정 2021.06.24 14:07 기사입력 2021.06.24 14:07

댓글쓰기

참가 30개사 매출·신규고용·투자유치 등 성과

인천스타트업파크 전경 [사진 제공=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스타트업파크 전경 [사진 제공=인천경제자유구역청]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국내 첫 개방형 혁신 창업 거점인 인천스타트업파크가 추진하는 '부스트 스타트업(Boost Startup)' 프로그램이 성과를 거두며 스타트업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24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따르면 지난해 처음으로 시작된 이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트업 30개사가 매출 120억월, 신규 고용 149명, 수출 14건, 특허 43건, 투자유치 27억원 등의 실적을 냈다.

'부스트 스타트업'은 스타트업 전문 육성기관이 발굴한 스타트업들을 대상으로 멘토링, 네트워킹, 현지화 지원, 수출 및 투자유치 등을 통해 글로벌 역량을 키워주는 프로그램이다.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하는 민간투자 주도형 기술창업지원 프로그램(TIPS) 추천 5건 이상, 직접투자 11억원 이상, 특허 출원 지원 5건, 후속투자 연계 지원 5건, 데모데이(시제품·사업 모델 등을 투자자에게 공개하는 행사) 참가지원 5회 등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인천스타트업파크 관계자는 "이 프로그램은 기술력 있는 스타트업들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인천경제자유구역의 스타트업 혁신 생태계 구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인천스타트업파크는 올해도 부스트 스타트업 프로그램을 추진키로 하고 노틸러스인베스트먼트, 빅뱅엔젤스, 씨엔티테크, 제피러스랩, 킹고스프링 등 스타트업 전문육성 기관(액셀러레이터) 5개사와 함께 발굴한 스타트업 30개사를 대상으로 하는 글로벌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최근 시작했다.


올해 2월 인천경제자유구역 송도국제도시에 정식 개관한 인천스타트업파크는 민·관 협업을 통해 창업자·투자자·대학 및 연구기관 등 혁신 주체가 열린 공간에서 네트워킹하는 창업 집적공간이다.


IoT(사물인터넷) 테스트필드와 AIoT(지능형 사물인터넷) 실증 지원랩, 빅데이터·인공지능 플랫폼을 통해 스타트업에 효율적인 개발 환경을 제공하고 실증 지원을 한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