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내 최초 해양 라이브 방송” KT SAT, KBS와 업무협약 체결

최종수정 2021.06.24 09:16 기사입력 2021.06.24 09:16

댓글쓰기

무궁화위성 5A호 활용 해상서도 KBS 방송 라이브로 시청 가능

송경민 KT SAT 대표(오른쪽 세번째)와 한창록 KBS 편성본부장(왼쪽 세번째)이 24일 해양 라이브 방송 서비스 출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송경민 KT SAT 대표(오른쪽 세번째)와 한창록 KBS 편성본부장(왼쪽 세번째)이 24일 해양 라이브 방송 서비스 출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KT SAT이 KBS와 오는 7월 국내 최초 해양 라이브 방송 서비스 출시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해양 라이브 방송은 무궁화위성을 사용해 바다 위를 항해하는 선박에서도 실시간 라이브 방송을 시청할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다. 특히 KT SAT은 KBS와 협력해 재외동포를 위한 해외 TV방송 대표 채널인 KBS KOREA(현 KBS 월드24)를 송출해 고품질 방송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위성은 해상에서 사용할 수 있는 유일한 통신 수단임에도 불구하고 대역폭이 한정돼 인터넷을 통한 실시간 라이브 방송 시청에 제약이 있었다. KT SAT은 이런 제약 사항을 극복하기 위해 초고속 해양위성통신에 특화된 무궁화위성 5A호의 해양빔(Maritime Beam)을 활용해 자체 위성통신망만으로 실시간 라이브 방송을 직접 제공한다.


서비스 제공 지역 역시 광범위하다. 아시아뿐만 아니라 인도 및 중동 지역 해상 일대 어떤 선박에서나 위성 수신기를 사용해 실시간 라이브 방송을 시청할 수 있다. KT SAT은 글로벌 해상에서 안정적인 서비스 품질 확보를 위해 지난해 5월부터 일부 선박을 대상으로 시범 서비스를 실시했다.


송경민 KT SAT 대표이사는 “한반도를 벗어난 글로벌 해상 지역에서도 라이브 TV 방송을 시청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위성통신을 활용해 해상과 육지 간 연결을 강화해 선원 복지 향상을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KBS는 서비스의 정식 출시에 앞서 양질의 방송 프로그램 공급을 위해 KBS KOREA 채널을 전면 개편한다. KT SAT은 해당 개편 완료된 채널을 활용해 7월 본격적인 서비스 출시에 들어갈 예정이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