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美 FDA, 화이자·모더나 백신 심장질환 발병 경고

최종수정 2021.06.24 07:28 기사입력 2021.06.24 05:3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뉴욕=백종민 특파원]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화이자와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으로 인한 희귀 심장병 발병 부작용을 경고할 것으로 알려졌다.


23일(현지시간) 폴리티코 등 미 언론은 도런 핑크 FDA 백신 부문 부국장이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의 위험성을 백신 관련 현황 서류에 포함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핑크 부국장은 이날 CDC 안전패널에 참석해 메신저 리보핵산(mRNA) 기술을 사용하는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과 심근염·심낭염 발병 사이에 유의한 연관성이 있다고 밝혔다.


FDA 자문위원회도 이달 초 30세 이하 화이자·모더나 백신 접종자에게서 발견된 심근염과 심낭염과 백신과의 연관성에 대해 논의한 바 있다.


미국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보고된 심근염 증상의 절반 이상은 12~24세에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백신 접종 후 발병도 예상보다 많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스라엘 보건부도 화이자 백신 접종과 16~30세 남성의 심근염 증상 간에 연관성이 있다고 발표한 바 있다.


다만 미 복지부 측은 백신 접종과 심근염 발생 사례가 매우 드물며 백신 접종이 여전히 안전하다는 입장이다. 미 당국은 전파력이 강한 델타 변이의 확산을 우려하며 백신 접종을 독려하고 있다.


한편 부작용에 대한 우려로 인해 모더나 주가는 이날 4% 하락해 마감했다. 화이자 주가도 1%의 약세를 보였다.


뉴욕=백종민 특파원 cinqang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변…끝까지 갈 것"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