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백신 접종 완료 후 코로나19 확진 31건… "위중증·사망 사례 없어"

최종수정 2021.06.22 15:41 기사입력 2021.06.22 15:41

댓글쓰기

상급종합병원 30세 미만 의료인 등에 대한 모더나 백신 접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21일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 예방접종센터에서 의료진이 모더나 백신을 접종받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상급종합병원 30세 미만 의료인 등에 대한 모더나 백신 접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21일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 예방접종센터에서 의료진이 모더나 백신을 접종받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춘희 기자]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후에도 코로나19에 감염되는 '돌파감염' 확정 사례가 11건으로 늘어났다. 돌파감염이 의심되는 '추정 사례'까지 합치면 총 31건이다.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22일 코로나19 방대본 정례브리핑에서 "17일 기준 권장 접종을 완료하고 14일이 경과한 217만2526명 중 돌파감염의 추정 사례는 31명"이고 "이 중 11명은 돌파감염 확정 사례로 확인했다"며 이 같이 밝혔다.

현재 보건 당국은 코로나19 백신 권장 횟수 접종으로부터 14일 이후 확진된 사례를 '돌파감염 추정사례'로, 이 중 접종 14일 이후 바이러스에 노출돼 감염된 게 확인된 사례를 '돌파감염 확정 사례'로 분류하고 있다.


돌파감염 추정사례 발생률은 10만명당 1.43명으로 집계됐다. 백신 별로는 화이자 20명(10만명당 1.2명), 아스트라제네카(AZ) 11명(10만명당 2.1명)이다. 당국은 미국의 10만명당 10.2명 등 국외 보고 사례보다 발생률이 낮다고 평가했다.


성별로는 여성이 20명(64.5%), 남성이 11명(35.5%)이었다. 연령별로는 20대 2명, 30대 3명, 40대 4명, 50대 6명, 70대 4명, 80대 이상이 12명(38.7%)으로 확인됐다.

역학조사 결과 11명은 ‘돌파감염 확정사례’로 추정됐다. 이 단장은 "(이들 중) 현재까지 위중증 및 사망 사례는 없었고, 이들의 접촉자 중 추가 확진 사례 또한 없었다"고 전했다.


이 단장은 "돌파감염은 모든 백신에서 발생할 수 있다"며 "그렇지만 돌파감염은 드물게 발생하고 백신 (예방 접종)을 통해 중증을 예방하고 추가 전파를 감소하는 효과가 지속적으로 확인되고 있어 백신에 의한 효과 그리고 유용성은 계속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춘희 기자 spr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변…끝까지 갈 것"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