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에스티큐브 “바이오USA서 면역관문억제제 신약 파이프라인 주목”

최종수정 2021.06.22 14:37 기사입력 2021.06.22 14: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면역항암제 개발 바이오기업 에스티큐브 는 세계 최대 규모 바이오산업 전시회인 ‘BIO International Convention 2021(이하 바이오 USA)’에 참가해 글로벌 제약사들과 연구개발 중인 파이프라인에 대한 정보 공유와 신약 개발 협업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18일(미국 현지시간)까지 개최된 ‘바이오 USA’에서 에스티큐브는 ‘바이오 원온원 파트너링’으로 진행된 온라인 미팅을 통해 개발 중인 면역관문억제제 후보물질을 소개하고 공동 개발 및 기술수출에 대해 협의했다.

에스티큐브는 자체 스크리닝 프로그램을 통해 면역관문 단백질인 ‘BTN1A1’을 세계 최초로 발견했다. ‘BTN1A1’을 타겟으로 하는 신약 후보물질 ‘hSTC810’ 항체 개발을 완료하고 올해 하반기부터 본격적인 글로벌 임상을 추진할 계획이다.


‘hSTC810’ 항체의 글로벌 임상에 앞서 에스티큐브는 글로벌 전임상수탁기관(CRO)인 미국 찰스리버(Charles River Laboratories)와 독성시험을 진행 중이다. 임상에 사용할 항체는 위탁개발생산기업(CDMO)인 삼성바이오로직스를 통해 순조롭게 생산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바이오 USA’에서 다수의 글로벌 제약사들과 온라인 미팅을 진행했고 향후 추가 미팅을 진행하기로 했다"며 "미팅을 진행한 다수의 글로벌 제약사가 당사의 글라이코 특이항체(glyco-specific antibody)에 대한 비임상 결과에 주목했고 혁신 신약인 ‘hSTC810’의 우수한 비임상 결과와 글로벌 임상시험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보였다"고 말했다.

이어 "하반기부터 진행 예정인 글로벌 임상 1상과 함께 글로벌 제약사와의 협업도 다각도로 검토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