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한-칠레 FTA, 5차 개선협상개최…'디지털경제' 분과 신설해 관련 규범 논의 개시

최종수정 2021.06.22 06:00 기사입력 2021.06.22 06:00

댓글쓰기

(자료사진)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세종=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한국-칠레 자유무역협정(FTA) 제5차 공식협상이 22~24일 화상으로 열린다.


우리 측은 이경식 산업통상자원부 자유무역협정교섭관을 수석대표로 산업부와 기획재정부, 농림축산식품부, 고용노동부, 환경부, 여성가족부, 국민권익위원회 등 16개 부처 40여명의 정부대표단이 협상에 참여한다.

칠레 측은 펠리페 로페안디아 외교부 양자경제국장을 수석대표로 외교부와 재정부 등으로 구성된 대표단이 참석한다.


2004년 발효한 한-칠레 FTA는 우리나라가 체결한 최초의 FTA다. 2018년 11월 제1차 개선협상을 시작으로 총 4차례 협상이 진행됐다.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협상 모멘텀 유지를 위해 4차 협상부터 화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5차 협상에서 양측은 상품과 지식재산권, 무역원활화, 반부패, 노동, 환경, 성평등, 법률검토, 디지털 경제 총 9개 분야에서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새롭게 부각되고 있는 디지털 무역 촉진을 위해 디지털 경제 분과를 신설해 관련 규범 논의도 시작한다.

우리 측은 이번 협상을 통해 상품 양허 협상과 아울러 환경과 반부패, 성평등 등 신통상규범 도입 및 무역원활화, 지식재산권 등 기존 규범 업그레이드 논의를 가속화해 협상 타결의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경식 FTA교섭관은 "칠레 측과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한-칠레 FTA 무역 규범 수준을 높이고, 칠레 및 남미시장 진출 여건을 개선해 FTA 네트워크의 양적 확대와 질적 고도화를 동시에 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주상돈 기자 d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日, 실수하고도 금메달"… 체조 은메달에 분노한 中 "日, 실수하고도 금메달"… 체조 은메달에 분...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