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신안군, 태양광 이익 공유제 ‘인구 증가’ 기적 만들어

최종수정 2021.06.21 16:24 기사입력 2021.06.21 16:24

댓글쓰기

민선 7기 첫 정책…‘신재생에너지 개발이익 공유제’ 전국 최초 실현

신안군 청사 전경 (사진=신안군 제공)

신안군 청사 전경 (사진=신안군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전남 신안군(군수 박우량)이 민선 7기의 첫 정책 ‘신재생에너지 개발이익 공유제’를 전국 최초로 실현함으로써 인구가 증가하는 기적을 만들었다.


21일 군에 따르면 인구 고령화와 지방소멸 위기 고위험군에 포함되는 신안군 인구통계 상 지난 1983년 11만8000명이었던 인구가 지속해서 감소하다 지난 2014년 소폭 증가한 후 2020년에는 인구 4만 명이 무너져 3만 8938명이었으나 올해 6월 기준 79명 증가했다.

특히 태양광 배당금 1인당 12∼51만원을 받은 안좌면은 1/4분기에 비해 2/4분기 인구가 38명 증가했고, 오는 10월경 배당금을 받을 지도읍이 순 유입 51명으로 전체 인구 증가를 이끌었기에 태양광 이익공유 정책이 큰 역할을 했다고 볼 수 있다.


지도 100MW, 사옥도 70MW 공사가 완료하는 오는 10월경 주민배당금이 배부될 계획이고, 오는 2022년 안좌면에 추가로 204MW, 임자면과 증도면에 각 100MW, 2023년 비금면에 300MW, 신의면에 200MW 태양광 발전소가 조성될 예정이다.


해상풍력의 경우 오는 2030년까지 8.2GW 해상풍력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며 완료 시 매년 3000여억 원의 주민소득이 창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태양광 이익공유 정책이 인구 유입에 획기적인 방안이 되고 있으며 청년과 도시민들이 많이 유입될 수 있도록 지속해서 추진하겠다”며 “또한 만 30세 이하는 전입 시 바로 태양광 배당금을 받을 수 있어 많은 청년층이 유입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just844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변…끝까지 갈 것"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