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글로벌 네트워크 확장 통해 일본시장 공략” CJ ENM, 日 TBS와 업무협약 체결

최종수정 2021.06.15 10:40 기사입력 2021.06.15 10:40

댓글쓰기

“글로벌 네트워크 확장 통해 일본시장 공략” CJ ENM, 日 TBS와 업무협약 체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CJ ENM 은 일본 지상파 방송사인 TBS그룹과 일본을 포함한 글로벌 타깃 콘텐츠의 공동제작과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두 회사는 CJ ENM과 TBS그룹이 보유한 글로벌 콘텐츠 제작 역량과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드라마·영화·예능·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공동 기획·제작·배급하고, 웹툰·만화 공동 제작, 오프라인 콘서트 기획, 콘텐츠 포맷 개발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공동 추진할 예정이다.

글로벌 시장에서 이미 콘텐츠 경쟁력이 입증된 CJ ENM과 TBS그룹은 한국과 일본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수 있는 콘텐츠 제작에도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TBS그룹은 전 세계에서 리메이크되며 큰 인기를 끌었던 드라마 ‘한자와 나오키’, ‘도망치는 건 부끄럽지만 도움이 된다’와 예능 ‘SASUKE’, ‘풍운! 타케시성’ 등을 제작한 일본 5대 지상파 방송사 중 하나다.


일본 TBS의 ‘도망치는 건 부끄럽지만 도움이 된다’

일본 TBS의 ‘도망치는 건 부끄럽지만 도움이 된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최진희 CJ ENM 영화·드라마 총괄은 “이번 협약을 통해 두 회사가 제작 역량을 한데 모아 글로벌에서 통하는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것”이라며 “CJ ENM은 글로벌 콘텐츠 파트너사와의 협업 확대를 통해 세계 시장을 겨냥한 콘텐츠를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스가이 타쯔오 TBS그룹 전무이사는 “TBS홀딩스는 글로벌 신규 시장 진출·확대를 통한 성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으로 우수한 크리에이터를 보유하고 있는 TBS그룹과 전 세계에서 콘텐츠 경쟁력이 입증된 CJ ENM이 새로운 글로벌 콘텐츠를 제작하는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