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본·베트남 총리 전화 회담 "협력 강화 촉구"

최종수정 2021.05.17 21:42 기사입력 2021.05.17 21: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17일 팜 민 찐 베트남 총리와 약 30분간 전화 회담을 했다고 일본 외무성이 이날 밝혔다.


일본 외무성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을 실현하기 위해 일본과 베트남의 관계를 한층 강화하고 싶다는 의사를 회담에서 표명했다.

그는 해경의 무기 사용을 가능하게 한 중국 해경법을 거론하며 동중국해와 남중국해에서 일반적인 현상 변경 시도가 이어지고 있는 것에 대해 심각하게 우려하고 있으며 이에 반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스가 총리는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일본 기업의 베트남 투자는 증가하고 있고 양국이 기반시설, 에너지, 환경, 디지털 분야 등에서 여러 가지 협력 가능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찐 총리는 일본의 지원에 사의를 표하고서 양국 관계가 더 발전하기를 바란다는 뜻을 밝혔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