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여행업계에 공유사무실 지원

최종수정 2021.05.12 15:53 기사입력 2021.05.12 15:53

댓글쓰기

광주시, 여행업계에 공유사무실 지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광주광역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생존 위기에 놓인 지역 여행업계가 공동으로 사용할 수 있는 임시사무실을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여행업계의 가장 큰 고충인 임대료 부담를 낮추기 위해 전국 지자체 가운데 처음으로 자체 예산을 편성해 실시한다.

그동안 여행업계는 임대료 부담을 가장 시급한 문제로 꼽았다.


관광업계의 침체가 장기화돼 심각한 경영난에 빠진 여행사들은 휴폐업을 고려하고 있지만 코로나19이후 긴급 융자를 받는 등 각종 대출금에 묶여 그마저도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다.


지난 2월 광주시를 방문한 여행업비상대책위는 폐업을 할 수도 없는 상황에서 사무실 임대료, 관리비 등의 계속되는 비용으로 인해 부담이 가중되고 있어 공유오피스 지원이 절실하다고 호소해 왔다.

이에, 광주시는 위기에 처한 여행업계의 사업 유지에 힘을 보태기 위해 여행사 사업자등록증의 사업장 주소 변경을 위한 1인 사무공간을 무상 지원키로 하고, 사무공간에는 회의실과 인터넷, 사무집기 등 업무에 필요한 각종 부대시설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지속적인 임차료 부담 해소를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에 여행업의 등록지 건축물 용도를 근린생활시설 및 업무시설로 규정하고 있는 관광사업등록증 이전법규를 한시적 완화해 임대료가 없는 집으로도 주소 이전이 가능하도록 요청하고, 서울지역에서만 추진하고 있는 ‘서울지역 여행업계 지원사업’을 전국적으로 확대 추진해 줄 것을 지속적으로 건의중이다.


김준영 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광주 관광산업의 큰 축인 여행업계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적극행정의 우수사례로 이러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여행업계가 코로나19 위기 상황을 이겨내고 재도약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