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 日 배타적경제수역 근처 표류어선 긴급구조

최종수정 2021.05.11 16:11 기사입력 2021.05.11 16:11

댓글쓰기

"국가어업지도선 무궁화1호 사고해역 급파…예인 중"

사진제공=해양수산부

사진제공=해양수산부

썝蹂몃낫湲 븘씠肄


[세종=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 정부가 일본 배타적경제수역(EEZ) 근처까지 표류하던 어선과 선원을 안전하게 구조했다고 11일 밝혔다.


해양수산부는 이날 한국과 일본의 EEZ 경계선 근처인 경상북도 포항 호미곶 동방 약 190km 해상에서 조업하던 근해통발 어선 A호(부산선적, 79t, 승선원 10명)의 구조 요청을 받고 국가어업지도선인 무궁화1호를 급파했다. 현재 어선과 선원을 무사히 구조해 예인 중이다.

A호는 이날 오전 8시께 호미곶 동방 190km 해상에서 조업하다가 스크루에 미상의 물체가 감겨 어선을 정상적으로 운항할 수 없는 상태가 돼 구조요청을 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자력 항해가 불가능한 상태로 일본 EEZ 쪽으로 표류하고 있었다.


동해어업관리단은 한·일 중간수역에서 임무수행 중이던 무궁화1호를 보냈고 오전 9시20분께 선원과 선체의 안전상태를 확인한 뒤 A호를 구조했다. 해수부는 이날 오후 9시께 포항 인근 해상까지 어선을 안전하게 예인해 선주 측에 인계할 예정이다.


이세오 동해어업관리단장은 "조업 중인 어선에서 폐어구, 부유물에 의한 스크루 어망감김 등의 사고가 종종 발생하고 있다"며 "당직근무자는 전방을 철저히 주의하는 것는 물론 출어 전 안전 점검을 강화해 각종 사고를 방지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세종=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승희 "메달 상금 다 썼다…택배 작업도 혼자서" 박승희 "메달 상금 다 썼다…택배 작업도 혼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