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H, 1분기 영업이익 8억2400만원…전년比 16.2%↓

최종수정 2021.05.07 17:33 기사입력 2021.05.07 17:33

댓글쓰기

KTH, 1분기 영업이익 8억2400만원…전년比 16.2%↓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KTH 는 연결 기준 올해 1분기 영업이익 8억2400만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6.2%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7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937억6300만원으로 14.7% 증가했고, 순이익은 1억3600만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커머스 사업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25.6% 증가한 654억원을 기록하면서 1분기 기준 역대 최대 매출을 경신했다. K쇼핑은 급변하는 유통환경에 대처해 성장 중심의 사업역량 강화 및 적극적인 투자를 통한 모바일 전환 가속화를 추진하고 있다. 셀럽·인플루언서 제휴확대를 통한 K쇼핑 모바일라이브 ‘Live K’ 경쟁력 강화 및 TV MCN 서비스와의 연계 확대, 오는 7월로 예정된 KT엠하우스 합병을 통한 시너지 사업 발굴 등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신규 BM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K쇼핑은 향후 채널, 상품, 영상 등 T커머스 본원적 경쟁력 강화를 기반으로 한 규모 성장에 집중하고, TV MCN과 모바일라이브 연계 서비스 고도화를 통한 모바일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AI/DX 사업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8.1% 감소한 156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조직개편에 따른 콘텐츠 편성운영 사업의 이관 및 프로젝트 수주 감소에 따른 것이다. AI/DX 사업은 커머스 사업 지원을 위한 플랫폼 및 서비스 개발 인력을 확대하고 비대면 교육 플랫폼 개발 등 그룹 내 주요 전략사업 참여에 집중할 계획이다.


콘텐츠미디어 사업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0.5% 증가한 127억원을 기록했다. 콘텐츠미디어 사업은 판권의 수급과 유통뿐만 아니라 콘텐츠의 편성, 운영까지 아우르는 조직개편을 통해 단위 사업간 시너지 및 효율성을 제고해 나가고 있다. 또한 향후 자체 투자 영화 및 시리즈 판권 유통 및 채널PP 사업을 확대하고 판권 수급 경쟁력 기반 넷플릭스, 쿠팡플레이 등 OTT 대상 2차 판권 제공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