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휴넷, 비대면 타고 날았다…1분기 최대 실적

최종수정 2021.04.23 09:34 기사입력 2021.04.23 09:34

댓글쓰기

전년 동기 대비 40% 성장
교육 패러다임 변화에 매출 신장 가속화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비대면 교육시장 성장세에 힘입어 1분기에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은 휴넷의 온라인 라이브 강의 현장. 사진 = 휴넷 제공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비대면 교육시장 성장세에 힘입어 1분기에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은 휴넷의 온라인 라이브 강의 현장. 사진 = 휴넷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희윤 기자]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비대면 교육시장 성장세에 힘입어 1분기에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휴넷은 1분기에 올해 확정 매출 414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는 분기 기준 역대 최대 실적이자, 전년 동기 대비 40% 성장한 수치다.

지난해 최대 연 매출을 달성한 휴넷은 올해도 폭발적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교육시장이 급성장 하면서 오프라인 교육이 이러닝으로 빠르게 전환되는 것이 주요 배경이라고 휴넷 측은 분석했다.


휴넷에 따르면 먼저 기업의 온라인 교육 플랫폼 도입이 눈에 띄게 증가했다. 사이버연수원, 학습관리시스템(LMS), 라이브 강의 솔루션 등이 여기에 해당한다. 병원, 기술기업, 보건교육원 등이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이러닝을 시작하며 휴넷의 온라인 교육 플랫폼을 도입했다.


아울러 전통적인 오프라인 교육 영역의 온라인 전환이 급물살을 탄 것도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대표적인 집합교육인 신입사원 입문교육, 승진자 교육 등이 지난해부터 이러닝으로 바뀌기 시작했다. 대다수 기업이 핵심 인재 교육을 비대면으로 진행하는 등 온라인 교육의 오프라인 교육 대체가 문화로 자리잡고 있다고 휴넷 측은 덧붙였다.

조영탁 휴넷 대표는 “코로나 2년 차를 맞아 지난해부터 이어진 비대면 이러닝의 성장이 가속화됨에 따라 4월 현재 연 매출 500억을 확정했다"며 "지난해 코로나로 오프라인 교육을 미뤘던 기업들도 올해는 빠르게 비대면 교육을 도입하고 있어 이러닝의 성장 속도가 점점 가속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휴넷은 비대면 교육 기반 성장세를 발판으로 올해 초 휴넷USA와 인공지능교육연구소 신설과 더불어 2023년 상장을 계획하고 있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