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지구의 날' 맞아 업사이클링·리사이클링 캠페인 진행

최종수정 2021.04.21 18:00 기사입력 2021.04.21 18: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삼성전자 가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소비자와 임직원이 참여하는 업사이클링과 리사이클링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삼성전자 는 이번에 서랍 속에 방치된 중고 스마트폰을 꺼내 간단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후 새로운 쓰임새로 활용하는 업사이클링과 더 이상 사용하기 힘든 휴대폰을 재활용해 다시 수거하는 리사이클링 캠페인을 실시한다.

삼성전자 '갤럭시 업사이클링 앳 홈' (사진제공 = 삼성전자)

삼성전자 '갤럭시 업사이클링 앳 홈' (사진제공 = 삼성전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삼성전자 는 최근 중고 갤럭시 스마트폰을 사물인터넷(IoT) 디바이스로 재활용할 수 있는 '갤럭시 업사이클링 앳 홈' 베타서비스를 한국, 미국, 영국에 런칭했다. 이 서비스는 중고 스마트폰을 사용자가 사용 중인 스마트폰과 '스마트싱스' 애플리케이션(앱)으로 연동하면 상호작용을 통해 스마트 홈 시나리오를 구현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은 스마트폰을 사운드 센서로 활용해 아기나 반려동물 등의 울음소리를 감지하면 종류를 판별해 사용자의 스마트폰에 알람을 주고 녹음된 해당 소리를 다시 재생할 수도 있다. 또 조도 센서를 사용해 사용자가 사전에 설정한 조도 기준 이하로 주변 환경이 어두워지면 연동해 놓은 조명이나 TV의 전원을 켜거나 끌 수 있다.


리사이클 캠페인도 진행한다. 삼성전자 는 '지구의 날'을 맞아 12개 계열회사와 함께 39개 국내외 사업장에서 임직원과 소비자를 대상으로 폐휴대폰 수거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캠페인은 국내 주요 사업장에서 19일부터 30일까지 진행하며, 제조사 구분 없이 모든 브랜드의 휴대폰과 충전기, 배터리를 수거한다.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삼성디지털시티)에서 임직원들이 폐휴대폰 수거 캠페인을 독려하는 모습(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삼성디지털시티)에서 임직원들이 폐휴대폰 수거 캠페인을 독려하는 모습(사진제공=삼성전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삼성전자 는 2015년부터 임직원을 대상으로 자원순환에 대한 인식 제고와 폐휴대폰의 집중 수거를 위해 이 프로그램을 진행했으며, 2019년까지 약 3만8000대의 폐휴대폰을 수거해 재활용했다. 이렇게 수거한 휴대폰은 파쇄와 제련 공정을 거쳐 금, 은, 동 등 주요 자원을 회수하고 회수한 물질의 매각 수익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부해 취약계층을 지원하는데 사용된다.


올해는 미국, 러시아 등 글로벌 사업장에서도 소비자를 대상으로 폐휴대폰 수거 캠페인을 운영한다. 특히, 미국에서는 IT기기 전문 수리점과의 제휴를 통해 수명이 다한 모바일 기기를 고객이 반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삼성전자 는 '지구의 날'을 맞아 전국 주요 사업장에서 소등 행사도 진행한다. 삼성전자 는 수원, 화성, 평택, 구미, 광주 등 전국 8개 사업장의 21개 건물을 대상으로 22일 오후 8시부터 10분간 소등한다. 이는 약 21만평 규모로 축구장 1000여개 크기에서 소등이 이뤄지는 것이라고 삼성전자 는 설명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