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넷플릭스 1분기 신규 가입자 398만명…예상치 절반 수준

최종수정 2021.04.21 07:03 기사입력 2021.04.21 06:4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 동영상 스트리밍 업체 넷플릭스의 올 1분기 신규 구독자수가 예상치인 620만명에 크게 못미치는 398만명으로 집계됐다.


이에 따라 시간외 거래에서 넷플릭스의 주가는 11% 급락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전 세계적으로 많은 국가들이 코로나19 봉쇄로부터 벗어나고 스트리밍 경쟁이 심화되면서 넷플릭스에 대한 잠재적 경고신호"라고 해석했다.


넷플릭스의 1분기 순이익은 17억1000만달러, 매출은 71억6000만달러로 집됐다.


1분기에도 해외 시장 가입자들이 성장세를 견인했다. 넷플릭스는 유럽과 중동을 포함한 지역에서 180만명이 넘는 신규가입자를 확보했고, 아시아 전역에서 140만명의 가입자가 늘었다고 보고했다. 중남미는 36만명, 미국과 캐나다에서는 45만명이 가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