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북도, 상주 곤충생태전시관서 '멸종위기동물' 아카이브展

최종수정 2021.04.12 09:12 기사입력 2021.04.12 09:12

댓글쓰기

멸종위기동물 그래픽 전시회가 열리는 상주 곤충생태전시관 모습.

멸종위기동물 그래픽 전시회가 열리는 상주 곤충생태전시관 모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재호 기자] 경북도는 13일부터 연말까지 상주시에 있는 곤충생태전시관에서 '멸종위기동물 그래픽 아카이브전'을 특별 전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가까운 미래에는 동물원에서 조차 볼 수 없을지 모르는 멸종위기동물의 모습을 초상화 형태로 재해석한 그래픽 디자인 작품으로 사라져가는 동물의 존재를 기억하고 보존하자는 취지로 마련된다.

전시된 작품은 세계자연보전연맹(IUCN)에서 발간하는 적색목록(Red List)동물 중 맨드릴 원숭이, 톰슨 가젤, 시베리아 호랑이 등 38종이다. 적색목록은 국제자연보호연맹이 멸종 위기에 처한 동식물에 대해 2∼5년마다 발표하는 보고서다.


전시기간 중 해시태그 #경상북도 곤충생태전시관, #멸종위기동물 그래픽 아카이브전을 포함해 SNS에 관람 후기를 남기면 기념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곤충생태전시관에는 딱정벌레 등 곤충류, 거미류, 파충류 등 살아있는 생물 22종이 전시돼 있고, 직접 곤충을 만져볼 수 있는 등 다양한 볼거리를 상시 전시하고 있다.

김왕식 경북도 잠사곤충사업장장은 "이번 기획전시를 통해 세계 각지에서 사라져가는 멸종위기동물과 생태계 보존의 중요성을 관람객이 느끼길 바란다"고 전했다.




영남취재본부 최재호 기자 tk2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